updated. 2020.4.3 금 16:57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보건복지
인천시, 보건복지부 사회서비스원 사업 대상지역 최종 선정돼

2020년 7월 출범, 총사업비 14억 7000만 원 투입
국공립시설, 종합재개센터 등 3개 유형 5개소 운영 계획

인천시는 보건복지부의 사회서비스원 사업 대상지역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지난해 12월 20일부터 올해 1월 17일까지 기존 시범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4개 시도를 제외한 13개 시도를 대상으로 사회서비스원 사업 지역선정 공모를 실시했으며 심사결과 인천시와 함께 최종 5개 시도를 선정했다.  

  
인천시는 ‘공공이 실현하는 사람중심의 사회서비스원’을 설립해 사회서비스의 공공성·책임성 확보와 지역간의 서비스 격차를 해소하고 민간기관의 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재무, 회계, 법무 등 경영컨설팅 등을 지원 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2020년 7월 사회서비스원 출범을 목표로 올해 국·공립시설과 종합재가센터 등 3개 유형의 5개소를 운영할 예정이며 사업비는 국비 9억 8000만 원을 지원받아 총 14억 7000만 원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지속 가능한 사회서비스원 설립을 위해 차질 없는 준비를 통해 인천형 사회서비스원 모델을 수립할 예정이다.


박정임 기자  ji860302@nav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