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3.20 수 10:27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인천시, 시민 체감 대설·한파대책 추진

 

인천시는 시민의 인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7일 오후 2시 인천시청에서 시 및 군․구, 유관기관 등 재난업무 관계자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겨울철 대설․한파 대비 민․관․군․경 합동 방재대책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대설․한파 등 겨울철 자연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안전과 재산이 보호될 수 있도록 빈틈없는 민관군경 협조체계를 다지고, 겨울철 대설과 한파 피해로 부터 신속하고 효율적인 대응방안 논의를 위해 개최됐다.

시 시민안전본부에서는 겨울철 자연재난 대책기간을 지난달 15일부터 내년 3월 15일까지 설정하고 지난 9월부터 사전 대비 T/F팀 357명(시 31명 군구 326명)으로 구성했다.

협업체계 구축을 위해 경찰청, 기상청, 군부대,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 등 유관기관과의 간담회를 개최하는 한편 시 홈페이지를 통해 대설․한파 대응 시민제안을 공모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대설에 대비하여 상황실, 119안전센터, 경찰청, 유관기관과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24시간 선제적 상황관리체계를 구축한 상태”라며 “대설 징후 1시간 전에 제설제와 제설장비를 전진 배치하고 즉각 제설반을 투입해 시민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고, 도로제설 책임전담반을 종합건설본부와 시설공단, 군․구 도로부서에 구축해 대설에 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겨울철 방재대책 회의를 주재한 박준하 행정부시장은 “대설에 대비해 24시간 제설 가동시스템을 재차 점검토록 당부했다”며 “노숙인, 쪽방촌,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보호에 주안점을 두고 추진해 올 겨울 인천시민이 따뜻하고 편안한 겨울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재석 기자  boq4430@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편집국장 : 김광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정훈
Copyright © 2019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