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4 월 17:44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2018 인천펜타포트 락 페스티벌’ 1차 출연진·얼리버드 티켓 오픈

‘2018 인천펜타포트음악축제’가 다음달 6일부터 8월 18일까지 인천 전역에서 개최된다. ‘2018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은 1일 1차 출연진 및 얼리버드 티켓을 오픈하며 축제의 시작을 알렸다.

이번 음악축제는 실력있는 신진 아티스트 발굴 프로젝트인 ‘펜타 슈퍼루키’, 인천 곳곳을 찾아가 시민들과 함께 즐기는 ‘펜타포트 라이브 딜리버리’, 인천의 라이브클럽과 함께하는 ‘라이브클럽파티’ 등 풍성하게 마련됐다.

올해로 13회를 맞는 ‘2018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은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8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개최된다.

‘펜타 슈퍼루키’는 2013년부터 진행해 온 ‘인천펜타포트음악축제’의 실력 있는 신인 아티스트 발굴 프로젝트로, ‘새소년’, ‘더베인’, ‘잔나비’ 등 현재 인디씬(Indie Scene)을 이끌어 가고 있는 많은 뮤지션들을 발굴해 온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온라인 예선, 라이브 결선 방식으로 진행되며 최종 선정팀에게는 상금과 함께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 무대 공연의 특별한 기회가 주어진다. ‘펜타 슈퍼루키’ 참여 뮤지션 모집은 6월 14일까지 ‘네이버 뮤지션 리그’를 통해 진행된다.

‘펜타포트 라이브 딜리버리’는 인천 전역을 찾아가는 공연으로, ‘펜타 슈퍼루키’ 참여팀, 지역 아티스트, EDM DJ 등과 함께 다음달 21일 덕적도 서포리 해변무대에서 개최된다.

다양한 거점으로의 확대를 위해 '주섬주섬 음악회‘와 연계해 섬 지역으로 찾아가는 공연을 진행한다.

또한 7월 중에는 인천의 음악문화 활성화를 위해 과거 인천의 클럽문화를 이어오고 있는 인천지역의 라이브 클럽에서 메탈, 재즈, 퓨전음악 등 다양한 장르로 ‘라이브클럽파티’도 개최된다.

2006년 국내 최초의 초대형 아웃도어 락 페스티벌로 시작해 올해로 13회를 맞는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한 유망축제에 2012년부터 7년 연속 선정되어 인천의 대표적인 축제로 자리매김하였다.

또 전세계 90개국에서 발행되는 영국의 글로벌 미디어 ‘타임아웃 매거진(Time Out Magazine)’에서 뽑은 ‘성공적이고 주목할 만한 세계 음악 페스티벌 50’에 3년 연속 선정되는 등 이제는 인천을 넘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음악 페스티벌로 성장하고 있다.

‘2018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은 이날 1차 출연진 및 얼리버드 티켓을 오픈하며, 축제의 시작을 알렸다.

1차 출연진으로는 나인 인치 네일스(Nine Inch Nails), 린킨파크 멤버 마이크 시노다(Mike Shinoda of Linkin Park), 서치모스(Suchmos), 블러디 비트루츠(The bloody Beetroots), 칵스(The Koxx), 선우정아, 새소년 등 국․내외 7개 팀이 확정됐다.

‘2018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은 이날 1차 출연진 및 3일권 얼리버드 티켓을 오픈한다.

나인 인치 네일스(Nine Inch Nails), 린킨파크 멤버 마이크 시노다(Mike Shinoda of Linkin Park), 서치모스(Suchmos), 블러디 비트루츠(The bloody Beetroots), 칵스(The Koxx), 선우정아, 새소년 등 국내외 7개 팀이며, 이번에 오픈하는 3일권 티켓은 20% 할인해 12시부터 티켓 예매가 가능하다.

향후 오픈하는 1일권 티켓의 경우 인천 시민들에게 금요일 입장시 50% 할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2018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 티켓예매 및 축제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인천관광공사 홈페이지(www.travelicn.or.kr)와 인천펜타포트음악축제 홈페이지(www.pentaportrock.com)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이종범 기자  jblee@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사장 : 이성수  |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란
Copyright © 2019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