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6.19 수 21:16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기사 (전체 1,989건)
독자포럼-우산 사이로
비가 오신다. 창문에서 물방울 다이아몬드가 눈물처럼 녹아내린다, 그 창문에 흐르는 눈물까지도 내 것으로 하고 싶던 소녀 적 나이는 지났건만, 빗소리가 예사로 들리지 않는다. 비 오는 소리가 부침이 부치는 소리와 같다...
인천신문  |  2006-06-22 17:06
라인
기고-6.25전쟁 56주년을 맞아
오는 6월 25일은 6·25 전쟁이 발발한지 56년이 되는 날이다. 6·25 전쟁은 그 용어도 다양하다. 한국에서는 6·25전쟁이나 6·25사변, 한국전쟁이라고 불리우고, 국제적으로는 Korean War 또는 Kor...
인천신문  |  2006-06-22 16:53
라인
천자에세이 오솔길-월드컵 열기에서 얻고 싶은 부산물
6월을 맞이하여 세계적인 2006 독일 월드컵, 지상 최대 스포츠 축제가 열리고 있다. 이 스포츠의 열기 속에서 우리들은 자랑스러운 태극전사들과 함께 그 응원열기가 한반도 곳곳마다 붉은 함성이 되어 울려 퍼지고 있다...
인천신문  |  2006-06-22 16:49
라인
독자의견
계양구에 있는 수출제조업체이다.매월 한두 차레 주로 일본의 요코하마와 오사카항으로 제품을 수출 선적하고 있는데,가까운 인천항을 놔두고 멀리 부산항에서 선적을 하고 있어 물류비용은 물론 여러가지로 불편하기 짝이 없다....
인천신문  |  2006-06-22 16:43
라인
기고-제11회 여성주간에 부쳐
해마다 7월1일부터 7일까지는 여성주간으로 지켜진다. 여성주간은 1995년 12월에 제정된 여성발전기본법에 따라 1996년부터 시행되어서 올해로 제11회를 맞이한다. 여성발전기본법 제14조에 의하여 제정된 여성주간은...
인천신문  |  2006-06-21 16:33
라인
나를 감동시킨 책 한 권-제인에어
기독교 사상을 배경으로 전개되어 가는 사랑의 이야기가 가슴 밑바탕에 잔잔하게 흐르듯 울려 놓는다. 그런 흐름 속에서도 싹 트는 주인공들의 진실되면서도 은밀하게 풍겨오는 농짙은 감정의 밀도가 내면의 고독을 부추긴다. ...
인천신문  |  2006-06-21 16:28
라인
천자에세이 오솔길-사진 전시회에서
흰 벽을 배경으로 작품들이 적당한 간격을 두고 깔끔하게 배열되어 있었다. 그의 작품들은 대개가 아름다운 풍경을 배경으로 한 서정적인 것들이다. 사진이라기보다는 한결같이 한 폭 아름다운 수묵화 같다. 사진 속, 짙은 ...
인천신문  |  2006-06-20 19:46
라인
기고-복제약 파동
만두파동, PPA 성분 함유 감기약 파동과 김치파동에 이어 복제약 파동이 일파만파 국민들을 불신과 불안 속으로 몰고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지난 4월 25일, 생물학적 동등성 시험의 90% 이상을 실시하고 있는 시...
인천신문  |  2006-06-19 17:23
라인
삶의 진정성 담긴 '문화축제'만든다
21세기들어 국내 정책의 화두가 ‘문화’로 쏠리면서 정부차원에서 추진되는 대규모 문화프로젝트가 눈에 띄게 다양해졌다. 번뜩이는 기획력과 저돌성 있는 실행력을 바탕으로 완결된 주목받는 프로젝트를 들여다보면 여러번 겹쳐...
김경수기자  |  2006-06-18 17:22
라인
천자에세이 오솔길-6월의 하늘 아래
푸르른 하늘을 향하여 윙크하는 붉은 장미꽃이 초록 잎새 사이에서 고운 향기를 머금고 6월은 서서히 무더운 여름을 일구어 간다. 밤꽃 내음이 초입부터 흐드러지게 후각을 자극하는 산등성이, 연둣빛 새순이 돋아나 윤기 흐...
인천신문  |  2006-06-18 16:44
라인
기고-우리에게도 삶의 희망을
5월31일 지방선거는 끝났다. 한나라당의 압승이란다. 선거 기간 방송차를 몰고 다니며 지원 유세도 하고 인천지역 시민들과 계양구민들을 직접 만나면서 목도한 양극화된 민생현장 아니 민생파탄 현장을 이야기하고 싶다. 누...
인천신문  |  2006-06-16 16:27
라인
천자에세이 오솔길-도시의 꿈
어느덧 주변의 논밭이 몽땅 사라졌다. 처음 이곳으로 올 때만 하여도 너른 들판과 청량산이 한눈에 들어와 풍광이 그런 대로 흡족했었다. 논밭에 더러는 웅덩이도 있어 올챙이를 잡아오거나 잠자리를 잡느라 아이들이 법석을 ...
인천신문  |  2006-06-16 16:23
라인
나를 감동시킨 책 한 권-여권신장 호소한 대지
대지(大地)는 미국의 여류 작가 펄벅(1938년 노벨문학상 수상)의 작품이다. 파란 눈의 여인이 중국의 문화를 재치 있게 사실적 문학적으로 다루었기에 더욱 흥미와 관심을 끌게 한다. 주인공 왕릉이 장가들어 한 가족을...
인천신문  |  2006-06-15 16:49
라인
천자에세이 오솔길-혼란
신문을 펼쳐든다. 늘 하던 대로 뒷부분에 있는 문화칼럼부터 읽는다. 내가 좋아하는 소설가의 칼럼이다. 작가는 영화를 봐도 사회현상을 예리하게 분석하는구나 싶다. ‘바람난 가족’이란 영화에 관한 기사다. 그 영화 역시...
인천신문  |  2006-06-15 16:35
라인
천자에세이 오솔길-네 이름을 알고부터
물소리 맑은 도랑가로 일도 없이 또 나간다. 산딸나무 열매가 익어간다. 젖꼭지 만하던 열매가 여름 해를 먹고서 밤톨만큼 자랐다. 처음에는 풀색이더니 붉은 빛을 띠며 익어가는 것이 크기도 모양도 꼭 딸기를 닮았다. 층...
인천신문  |  2006-06-14 17:25
라인
천자에세이 오솔길-삭아야만 산다
엿기름을 물에 불린다. 내일이 아버님의 기일이라 감주를 하려 한다. 따뜻한 물에 반나절쯤 불렸다가 자루에 넣고 몇 번을 야물야물 주물러낸다. 그 물을 가라앉히기를 반복해 말간물만 보온밥통에 넣고 흰쌀밥과 함께 삭힌다...
인천신문  |  2006-06-13 17:11
라인
나를 감동시킨 책 한 권-혼불
하늘은 파랗고 색색의 꽃과 초록빛의 나무들이 싱그러운 6월초의 날씨로는 그만이다. 춘향 골의 특별하지 않은 소박한 정경들이 향수를 일깨워 주기에 충분하다. 배산임수의 탁월한 자리에서 태어난 최명희가 창작한 대하소설 ...
인천신문  |  2006-06-12 17:11
라인
'성찰의 눈'으로 분단시대 대변한다
비무장지대와 민통선 지역을 누비며 분단의 아픔을 사진의 미학으로 풀어온 사진작가 이시우. 사람들은 그를 이 시대의 대표적 평화운동가라고 부른다.통일운동을 시작한 후 사진의 미학적 쓸모를 발견하고 실천해온 바탕에는 ‘...
김경수기자  |  2006-06-11 18:33
라인
기고-공공의식 제고가 긴요하다
우리 국민을 ‘공공의식 결핍증’ 환자라고 진단한 사람이 있다. 그것도 ‘경증환자’가 아니라 ‘중증환자’라는 이야기다. 자학적인 말 같기도 하고 심하게 과장된 표현처럼 느껴지기도 한다. 하지만 이 단정에 반발만 하고 ...
인천신문  |  2006-06-11 16:26
라인
천자에세이 오솔길
동네를 지나다 보면 공원묘지가 나온다. 예전의 무섭고 삭막했던 공포의 묘지였다. 그러나 지금은 공원의 모습을 갖추고 있다. 가끔 나들이를 나와도 좋을 성싶다. 어느 비명(碑銘)에는 “존경하는 아버지 잊지 않겠습니다....
인천신문  |  2006-06-11 16:23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사장 : 신명호  |  편집국장 : 김계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정훈
Copyright © 2019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