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9.17 금 15:53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인천시, 폭염 대비 무더위쉼터 등 점검실내·야외 무더위쉼터, 임시선별검사소, 폭염저감시설 등 대상

 

인천시는 안영규 시 행정부시장이 23일 임시선별검사소와 실내·야외 무더위쉼터, 폭염저감시설을 방문해 폭염 대책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방문은 지속되는 폭염특보로 무더위와 사투하고 있는 임시선별검사소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쾌감을 식혀줄 도심 속 무더위쉼터의 폭염 대응 상황을 확인하기 위해 추진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안 부시장은 우선 미추홀구 주안역 임시선별검사소를 방문해 근무자와 대기자 대상 폭염 대응 활동을 점검했다.

주안역 임시선별검사소는 폭염경보 시 운영시간을 기존 평일 09시~12시, 14시~17시에서 09시~13시, 16시~17시로 조정해 운영하고 있으며, 의료진 등 근무자 대상 폭염 예방물품으로 컨테이너, 이동식에어컨, 냉풍기, 얼음조끼, 냉장고, 냉동고 등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검사대상자인 시민을 대상으로 그늘막을 설치하고 양산을 지원하고 있으며, 향후 일회용 썬캡 7,000개를 지원할 예정이다. 

다음으로 미추홀구의 야외 무더위쉼터(염창 어린이공원)를 방문해 운영현황 등을 점검했다.

염창 어린이공원 야외 무더위쉼터는 공원 안의 정자를 활용하고 야외무더위쉼터 플래카드와 선풍기를 설치해 땀을 식히고 갈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했다.

시는 무더위쉼터로 이용했던 경로당이 코로나19로 인해 폐쇄됨에 따라 관내 동 행정복지센터와 공원, 교량하부 등을 야외 무더위쉼터로 지정해 시민들에게 쾌적한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무더위쉼터의 위치는 ‘안전디딤돌 앱’ 및 ‘국민재난안전포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현재 수도권지역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로 인해 공원 및 정자를 임시 폐쇄한 상태지만, 코로나19 확산추이를 보고 시민들에게 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안 시장은 계속해서 미추홀구 야외 무더위쉼터(쑥골고가교 교량하부)를 방문했다.

쑥골고가교 야외 무더위쉼터에는 무더위쉼터 배너를 설치해 무더위쉼터를 시민들에게 인지시키고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안내하고 있으며, 쉼터 내 운동기구에 폭염 대비 국민행동요령 스티커를 부착해 폭염 피해 예방수칙을 홍보하고 있다. 

안 시장이 마지막으로 방문한 연수구 옥련2동 행정복지센터는 실내 무더위쉼터로서 시민들에게 휴식처로 제공되고 있다.

코로나19 감염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에 따라 발열체크와 QR확인을 통해 방문자 기록을 하고 있다. 간격을 두어 의자를 배치하고 손소독제를 비치하는 등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안전하게 운영하고 있다. 

또한 무더위쉼터를 방문한 고령자 등 취약계층에게는 양산을 배부하고 폭염 예방 건강수칙 홍보 배너를 입구에 설치하는 등 폭염으로부터 온열질환을 예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옥련2동 행정복지센터 앞 버스정류장에는 쿨링포그가 설치되어 있다.

쿨링포그는 정수 처리한 물을 특수 노즐을 통해 빗방울의 1000만 분의 1 크기의 인공 안개로 분사하는 것으로, 더운 공기와 만나 기화하면서 주위 온도를 3~5도 가량 낮추는 효과가 있다.

현재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쿨링포그는 가동하고 있지 않지만 코로나 상황이 완화되면 사전점검을 마치는 대로 가동할 예정이다.

안 부시장은 “폭염 대응을 위해 현장 일선에서 고생하고 계신 공무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폭염 예방시설 운영과 폭염 취약계층 대상 물품 지원 등을 통해 시민들이 건강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시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성권 기자  kcem7575@nav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란
Copyright © 2021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