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9.17 금 15:53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인천시, ‘동네이발소 살리기’ 사업 실시총 25개소 17일부터 28일까지 선착순 모집

 

인천시는 오는 6월부터 11월까지 침체기에 있는 이용업소 경영 활성화를 위해 찾아가는 1:1 맞춤형 컨설팅 미용 기술교육 및 경영 컨설팅을 지원하는 ‘이용업소 경영 활성화 사업’을 실시한다.

12일 시에 따르면 시는 관내 이용업소 715개소 중 선착순 모집으로 25개소를 선정해 지원한다.

신청기간은 17일부터 28일까지다. 참여를 희망하는 업소는 시 위생정책과 또는 군·구 위생부서에 기간 내 신청하면 된다.

시는 이번 사업에 대해 “업소로 찾아가는‘1:1 맞춤형 컨설팅 기술교육’으로 영업주의 숙련도를 고려한 세심한 지도 및 선택형 실용위주의 교육 프로그램으로 영업주의 관심과 참여 의지가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시는 뷰티직종의 기술전문학교인 인천전문직업학교와 위탁교육을 체결해 6월부터 11월까지 우수 실무능력을 갖춘 전문 강사가 선정업소에 직접 찾아가는 업소별 1:1 맞춤형 교육을 1회(4시간) 진행한다.

교육내용은 젊은 층이 선호하는 트렌드 미용기술을 이용업소와 접목해 한번 방문한 이용객이 다시 찾을 수 있고, 이용업소의 직접적인 매출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는 남성커트 중심 집중교육, 영업 마인드 개선을 위한 경영 컨설팅 교육으로 구성된다.

또한,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선정업소 대상으로 시에서 준비한 방역용품 키트도 지원한다. 

최창남 인천시 위생정책과장은 “이번 이용업소 경영 활성화 사업의 찾아가는 1:1 맞춤형 기술교육과 경영 컨설팅을 통해 이용인의 역량을 강화해 동네 이발소의 지역 경제 활성화 및 수익 창출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은선 기자  leseon7100@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란
Copyright © 2021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