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9.17 금 15:53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IFEZ글로벌센터, 코로나 시대 ’빛나는 외국인 지원' 도우미

행복텃밭 가꾸기·웰빙워크숍·요가 강좌 등 활력소 제공·외국인 불안해소 적극 노력
코로나 장기화 대비 내년에도 다양한 프로그램·외국인 만족도 향상 위한 사업 추진 

IFEZ글로벌센터(인천경제청).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글로벌센터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거주 외국인들에 초점을 맞춘 행복텃밭 가꾸기, 웰빙 워크숍, 요가 강좌 등 다양한 행사들을 개최하며 외국인들의 편리한 정착을 돕는 소통 창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2월부터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기 시작한 이후 IFEZ 글로벌센터가 올 한 해 동안 거주 외국인들이 겪는 불안과 스트레스 등을 치유하기 위한 다양한 행사를 개최, 외국인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생활에 제한을 받고 있는 IFEZ 거주 외국인들에게 삶의 활력소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4월 새롭게 기획한 ‘송도국제도시 행복텃밭 가꾸기’사업이 대표적이다.

인천경제청은 연수구청에서 실시한 ‘2020년 송도국제도시 행복텃밭’에 참여를 신청해 교육용 3구좌(약 60㎡)를 임대받아 IFEZ글로벌센터 소셜미디어를 활용, 거주 외국인들에게 홍보 한 뒤 참여를 원한 18명의 외국인들을 ‘행복텃밭 농부’로 선정했다.

이들은 행복텃밭 오리엔테이션에 참여 ▲기본 농사짓는 방법 ▲텃밭에서의 약속 및 서약서 작성 등을 교육받고 행복텃밭에 씨를 뿌리고 모종을 심는 등 텃밭을 가꿔 작물을 수확했다. 

이 사업에 참여한 외국인들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이 많았는데 텃밭을 가꾸며 가족들끼리 함께 대화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며 “힐링하고 코로나19를 이겨내는데 큰 도움을 받았다”고 입을 모았다. 

한 달 뒤 개최한 ‘웰빙 워크숍’은 코로나19 시대에 거주 외국인들의 정신건강에 보탬을 주는 세부적인 프로그램들로 구성돼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원격 온라인 수업 프로그램을 활용해 매주 1회 1시간씩, 한 달 동안 진행된 웰빙 워크숍은 코로나19로 인한 우울증 발생을 예방하고 일상생활에서 겪는 외로움과 스트레스를 줄일 수 있는 내용들로 구성됐다.

특히 외국인들은 ‘정신건강 증진법’을 주제로 서로가 가진 두려움에 대해 얘기하고 활동을 통해 그림으로 표현하면서 자기가 가진 것에 대해 돌아보고 감사하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워크숍을 수강한 한 외국인은 “코로나19 시대에 제 감정을 더 잘 도울 수 있는 출구를 찾을 기회를 줬고 제가 문제를 느끼고 이해하는데 도움이 돼서 현재 기분이 나아지고 더 이상 슬퍼하지 않는다”며 IFEZ 글로벌센터에 고마움을 표시했다. 

지난 3월 유튜브 채널을 활용, 한 달 동안 10회에 걸쳐 라이브(LIVE)로 진행된 요가 강좌도 코로나19 시대 거주 외국인들의 심신 수련을 돕기 위해 마련된 것이다. 외국인들이 가장 선호하고 가정에서도 쉽게 할 수 있는 요가 강좌를 통해 심신 안정은 물론 커뮤니티 구성원 간 소통 및 유대 강화를 꾀하기 위한 것. 

이밖에 IFEZ 글로벌센터는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단체 대화방, 글로벌센터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등을 통해 각종 IFEZ 소식뿐 아니라 코로나 시대에 외국인을 위한 다양한 생활정보와 코로나 방역사항도 적극 알리고 있다. 

인천경제청은 내년에도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 될 경우에 대비, 올해 실시된 프로그램을 비교 분석해 보다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외국인의 정주환경 개선과 만족도 향상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구상 중이다.

이와 관련 매년 실시되는 한국어 교실과 별도로 내년 상반기 중에 ‘외국인 한국어 말하기 대회’도 개최, 외국인 거주자의 국내 정착을 돕는 언어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또 코로나 시대에 외국인들의 안정적인 국내 생활 정착 지원을 위해 ▲세탁기 사용법 ▲병원·약국 이용 ▲문화 활동 안내 등 다양한 일상생활의 궁금 사항을 외국인의 입장에서 유튜브 영상을 제작, 외국인의 정착지원을 위한 ‘웹 교과서’로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영어공용화 사업을 연차별·분야별로 발굴해 추진하고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경우에는 외국인 커뮤니티와 협의, 외국인의 다양한 아이디어와 의견이 반영되도록 해 내년 10월 지구촌 명절축제, 11월 IFEZ 자선바자회, 12월 IFEZ 송년행사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원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은 “코로나 19 시대에 IFEZ 거주 외국인들이 겪는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적극 노력한 한 해였다”며 “앞으로 코로나가 장기화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외국인들이 겪는 어려움 해소에 초점을 맞춘 다양한 행사를 개최토록 하는 등 외국인들이 편안하게 IFEZ에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정임 기자  ji860302@nav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란
Copyright © 2021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