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6 목 17:54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제5회 '한중일 신인만화가 콘테스트' 온라인 폐막

코로나19로 온라인 행사 진행, 삼국 신인만화가 창작 대장정 막 내려
한중일 대표 신인만화가 콘테스트 진행, 금상에 한국 김채원 작가 영예
9월 18일부터 24일까지 화상회의 시스템을 활용 온라인 방식으로 열려

온라인 시상식 진행.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제5회 한중일 신인만화가 콘테스트(이하 콘테스트)를 일주일간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24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한중일 3국의 우수한 신인 창작자와 콘텐츠를 발굴하고 신인 창작자들 간 교류 활성화를 위해 개최된 콘테스트는 9월 18일부터 24일까지 7일간 개최됐다. 올해 콘테스트는 한국이 행사 주최국으로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으로 인해 온라인 행사로 진행됐다. 

7일간 콘테스트를 진행한 한중일의 신인만화가는 각국의 선정심사를 거쳐 선정된 한국 7명, 중국 7명, 일본 6명으로 총 20명의 선수가 참여했다. 각국의 선수들은 각국 재택 및 경연장에서 온라인으로 접속해 ‘4컷 만화 빈칸 채우기’와 ‘만화 완성작 창작’의 두 개의 프로그램을 두고 열띤 경연을 벌였다. 

(위 좌부터 아래 좌 순)일본 참가자 경연, 일본 참가자 경연 현장, 중국 참가자 경연, 폐회사하는 신종철 한국만화영상진흥원장.

그 결과 영예의 금상은 한국의 김채원 작가가 수상했으며 은상은 중국의 롄쥔위 작가와 일본의 토모토 작가, 동상은 한국의 유영진 작가, 중국의 장란란 작가 및 펑지엔위예 작가가 선정됐다. 

9월 24일 오후 4시부터 온라인으로 폐회식과 시상식이 진행됐다. 금상 수상자에게는 500만 원, 은상 수상자에게는 200만 원, 동상 수장 자에게는 100만 원씩 총 1200만 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연제원 심사위원장은 심사총평에서 “비대면으로 첫 진행되는 콘테스트였는데 수월하게 진행되어서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짧은 시간이나마 한중일 신인만화가들의 실력과 작품 스타일을 직접 보고 소통할 수 있는 기회가 있어서 한 명의 독자로서 즐거운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콘테스트 폐막 및 시상식에 앞서 한중일 각 신인만화가 간 교류를 위한 창작자 교류 프로그램도 진행됐다. 온라인을 통해 동시통역으로 진행됐으며 웹툰 '일진의 크기'의 이주명 작가와 웹툰 '중증외상센터:골든아워'의 홍비치라 작가 참여해 작가 데뷔기, 작품세계, 창작과정 등을 공유하는 한편 실시간 온라인 채팅을 통해 질문에 응하며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신종철 원장은 “코로나19 상황으로 직접 만날 수 없는 한중일 신인만화가가 콘테스트를 통해 온라인에서 만났다”며 “한중일 신인만화가들에게 교류와 경연의 장이 됐길 바라며 이후로도 다양한 방식의 국가 간 우수 만화 교류를 통해 우리 신인만화가의 해외 진출 교두보를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정지원 기자  mozzi2030@nav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란
Copyright © 2020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