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9.18 금 17:33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청소년 위한 공연 축제Ⅰ - 해설이 있는 음악회 '2020 썸머페스티벌'다양한 예술장르와 클래식 한자리에… 모두 함께 즐기는 클래식 페스티벌

청소년을 위한 공연축제- 해설이 있는 음악회 '썸머페스티벌'이 10년째를 맞아 더욱 알찬 기획으로 인천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다. 

올해는 8월 14일부터 16일까지 총 3회로 진행되며, 국내를 대표하는 음악인들과 인천 지역의 실력 있는 음악 단체들의 참여로 더욱 기대를 모은다. 

특히 이번 공연은 코로나19의 확산방지를 위해 “객석 띄어 앉기”로 시행돼 객석의 50% 이하인 약 200석 규모로 입장객 수를 제한한다. 또한 마스크 착용, QR코드 시행 등 관객들의 안전과 쾌적한 관람을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썸머페스티벌'은 청소년을 위한 맞춤형 해설과 알차게 구성된 프로그램으로 지난 9년간 누적관객 4만 2000여명을 기록하고 있는 인천공연계의 스테디셀러 브랜드 음악회이다. 

클래식의 장벽을 낮추고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기존 음악회와 차별화한 기획으로 “청소년 음악회” 중에서 유례없는 큰 사랑을 받아왔다. 매해 인기 있는 프로그램은 사전예매로 매진사례가 종종 발생하는 등 뜨거운 인기를 누렸으며, 올해 역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올해에는 ‘모두 함께하는 클래식’ 이라는 테마로 3일 동안 각각 동요, 회화, 시 그리고 클래식이 어우러진 공연들이 펼쳐진다. 다소 어렵다고만 느끼는 클래식 음악을 친근한 동요, 빈센트 반 고흐의 그림 이야기, 분위기 있는 시 등 친근한 예술장르와 함께 즐길 수 있다. 더불어 관객들의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친절한 해설과 함께해 예술작품과 관객과의 마음의 거리를 좁힐 것이다.

(위 좌부터 아래 좌 순) 소프라노 오미선· 테너 나승서, 피아니스트 박종화, 클래시칸 앙상블 공연, 클래시칸.

썸머페스티벌의 시작일인 8월 14일에는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교수로 활동하고 있는 피아니스트 박종화가 '동요, 클래식이 되다'라는 타이틀로 연주한다. 음악과 피아노를 따라 살아온 ‘음악 유목민’으로 살아온 그가 클래식과 동요를 넘나드는 연주로 잊혔던 우리의 지난 추억을 불러일으킬 것이다.

두 번째 날인 15일에는 불멸의 화가 ‘빈센트 반 고흐’의 그림과 클래식 음악이 조화를 이루는 공연이다. 전시 큐레이터가 ‘빈센트 반 고흐’의 그림을 더욱 이해하기 쉽게 친절히 해설하고, 국내 정상급 연주자들로 구성된 클래시칸 앙상블이 연주한다.

마지막 날인 16일에는 인천을 빛내는 인천 출신의 두 성악가 소프라노 오미선, 테너 나승서를 초청해 시를 기반으로 한 아름다운 노랫말의 한국가곡들을 피아노, 기타와 하모니카 선율 맞추어 연주한다.

인천 출신의 한국가곡 대표 작곡가 최영섭의 작품을 비롯해 ‘비목’, ‘저 구름 흘러가는 곳’, ‘내 맘의 강물’ 등을 재해석 하여 우리 가곡이 선사하는 신선한 감동과 또 다른 매력을 전한다. 손꼽히는 기량을 자랑하는 연주자들과 인천출신 예술가들의 참여로 더욱 빛나는 무대가 꾸며질 것이다.

인천문화예술회관에서는 청소년을 위한 계절 시즌 프로그램으로 여름시즌 '썸머페스티벌', 겨울 시즌 '얼리윈터페스티벌'을 선보이고 있다. 그 중 '썸머페스티벌'은 청소년뿐만 아니라 클래식 입문자에게도 좋은 프로그램이다. 

착한 관람료로 친절한 해설을 곁들인 수준 높은 클래식 연주를 감상하는 프로그램으로 어렵고 멀게만 느껴졌던 클래식 음악의 세계에 흠뻑 빠져보고자 하는 이들이라면 꼭 한번 감상해 볼 것을 추천한다.

이은선 기자  leseon7100@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란
Copyright © 2020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