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금 17:04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라이프 생활정보
'오늘의 운세' 2019년 10월25일 금요일 (음력 9월27일 을미, 독도의날)

▶쥐띠
아무렇지도 않게 지나쳐도 될 수 있는 일에 신경을 곤두세우고 감정을 앞세우면 자신에게 결코 이롭지 못하다. 어려울수록 차분하게 처신하라. 돼지, 개, 용띠를 지나치게 가까이 하면 크나큰 후회할 듯. 동쪽 길.


▶소띠
아무리 열심히 해도 잘 되지 않을 때는 투자를 중단하는 것이 좋다. 1, 3, 11월생은 금전문제로 어려움을 겪을 수다. 맞벌이를 하는 것도 타개책이다. 당신이 여자라면 뛰어라. 길이 있다. 닭, 범, 돼지띠에게 도움 청할 것.

▶범띠
난관에 처해서는 슬기롭게 대처할 수 있는 지혜가 있고 즐거울 때는 기뻐할 줄 아는 감정이 있다. 다른 동물들과 달리 무에서 유를 창조하는 오묘한 재주를 가지고 있다. 범, 쥐, 닭띠를 멀리하면 불상사 생긴다. 동북간 길.

▶토끼띠
노력과 긍지만 있다면 불가능이란 없는 당신이다. 자신있게 중단 없는 삶을 영위하라. 사랑하는 사람에게도 관심과 애정표현이 필요한 때다. 특히 5, 7, 12월생을 더욱 신경 써주어라. 행복이 온다.

▶용띠
자신이 제 아무리 잘났다고 생각해도 함께 사는 사람이 인정해주지 않는다면 아무런 의미가 없다. 3, 4, 10월생은 살기가 힘에 겹더라도 본분을 벗어나는 행동은 삼가라. 결국 참는 자가 이기는 것이다.

▶뱀띠
자신의 단점을 빨리 파악하라. 가족들까지 피로를 느끼게 해서는 안 된다. 편안하게 해주는 최선의 방법을 모색해야 할 때. 떠나버린 자는 남동쪽에서 잡을 수 있다. 3, 6, 7월생은 용기 갖고 힘내라.

▶말띠
남의 단점을 탓하기보다 덮어주는 아량을 베푸는 것도 자신의 수양을 위해서 필요하다. 사업 수입은 좋으나 투기심은 버려라. 특히 2, 7, 11월생은 도박성 한탕심리를 자제하라. 1, 7, 9월생은 애정갈등 심각할 듯.

▶양띠
열등감으로 주위를 피곤하게 한다면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남보다 뒤떨어지게 된다. 범, 용, 토끼띠가 나를 울리고 답답하게 만든다고 해서 스스로 일탈하면 크게 후회한다. 1, 4, 12월생 현재 그대로 진행할 것.

▶원숭이띠
진행하는 일의 계획에 차질이 생기더라도 당황하지 말고 재검토해 볼 수 있는 여유를 갖자. 서로 조건이 맞지 않는다면 값을 조절하면 성사 가능하다. 5, 6, 8월생만 믿고 있다가 파산에 이른다. 함께 뛰어 보라.

▶닭띠
변동을 준비하거나 새로운 구상을 하고 있을 때는 가족과 의논해야 이후 만사가 편안해질 것이다. 혼자서 해결하다 보면 잘못되었을 때 원망을 듣게 된다. 3, 5, 8월생 직업을 바꾸는 것은 불행을 자초하는 격.

▶개띠
모든 것이 걱정 없이 순조로울 수는 없다. 노부모를 모시고 사는 사람은 고부간의 갈등이 있거나 신환이나 자녀 걱정으로 짜증스런 시기이다. ㅇ, ㅅ, ㅎ성씨 2, 3, 5월생은 쥐, 용띠를 멀리하면 할수록 편안해진다.

▶돼지띠
직장 동료들과 의견이 엇갈려서 언쟁이 벌어질 수 있다. 조금씩 양보하면서 서로를 존중해 주는 하루가 요구된다. 집안에 경사가 겹치겠으나 건강에도 신경을 쓰는 것이 좋겠다. 2, 8, 9월생은 불만을 스스로 만들지 말라.

 


인천신문  webmaster@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란
Copyright © 2019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