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 일 19:16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인천공항, 세계공항 5위 진입 초읽기 '제2의 도약' 다진다
사진 = 뉴시스

작년 이용객 6800만명 돌파 '역대 최대'
매출액 2조6367억원…전년보다 8.5%↑
국제여객 10% 증가…6767만6147명 기록


지난해 인천공항 이용객이 6800만명을 돌파하며 역대 최대실적을 기록 함으로써 세계공항 5위 진입 초읽기에 들어갔다.

이 같은 실적에 힘입어 인천공항의 연간매출도 2017년 대비 약 8.5% 증가한 2조6000억여원을 기록했다.

인천공항공사는 9일 정례브리핑을 열고 지난해 인천공항을 이용한 전체 여객이 6825만9763명으로 2017년 6208만2032명 대비 약 10% 증가했다고 밝혔다. 여객기 운항 횟수는 38만7499회로 전년대비 7.6% 올랐고, 환승객은 2001년 3월 개항 이후 최초로 800만명을 돌파(802만699명·9.6%↑)했다.

공사는 이에 대해 저비용항공사(LCC)의 이용객 증가와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 등에 힘입어 외국인 항공수요가 급증했기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인천공항을 이용한 국제여객은 6767만6147명으로 사상최대를 기록했다. 특히 LCC를 이용한 해외여행객 수요가 증가하면서 작년 역대 최초로 이용객 2000만명을 돌파했다.

국제여객 기록은 2017년 6152만572명 대비 10% 증가한 것으로 공사는 프랑스 샤를 드골 공항과 싱가포르 창이공항을 제치고 사상 첫 세계 공항 5위에 진입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제공항협의회(ACI)는 매년 국제여객 기준으로 공항순위를 발표하고 있다.

인천공항의 국제여객은 2017년 6152만명으로, 파리 샤를드골 공항 6369만명(세계 5위), 싱가포르 창이공항 6157만명(세계 6위)에 이어 세계 7위를 기록한 바 있다.

지난해 인천공항의 국제화물 처리 실적은 295만2069t을 기록했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 분쟁 등 부정적인 환경 속에서도 2017년도 292만1635t 대비 약 1% 증가, 홍콩공항과 상하이 푸동공항에 이어 세계 3위를 기록할 전망이다.

지난해 인천공항의 항공운송 실적이 개항 이후 최고치를 경신함에 따라 인천공항공사의 매출액도 사상최대 실적을 경신했다.

지난해 공사의 매출액은 2조6367억원으로 2017년 2조4306억원 보다 8.5%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1조871억원을 기록해 2004년 이후 14년 연속 흑자를 이어간 반면 영업이익은 전년보다 12.2% 감소한 1조2756억원을 나타냈다. 영업이익 감소는 작년 1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이 오픈함에 따라 영업비용이 증가한 것으로 풀이된다.

정일영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지난해 정부의 정책적 지원에 힘입어 제2여객터미널을 성공적으로 개장하고 역대 최다 여객실적을 경신하는 등 개항 이후 최대의 성과를 달성할 수 있었다"면서 "공사는 올해를 '인천공항 제2의 도약' 원년으로 삼아 대한민국의 대표 관문이자 대표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영란 기자  yrlee@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편집국장 : 김광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범
Copyright © 2019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