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6.19 수 18:01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원도심 특화축제 낭만시장 성료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가 원도심 활성화를 위해 실시한 낭만시장이 10월 6-7일 양일간 6만명이 다녀간 가운데 성황리에 종료됐다.

동인천역 부근 원도심 시장 활성화를 테마로 기획된 첫 축제인 낭만시장은 중앙시장, 송현시장, 순대골목, 배다리공예상가, 인천 동구 문화예술인 총연합회, 동구밭청년길을 중심으로 상가 90개 업체와 어린이 벼룩시장 41개 가족, 어린이 시장 그리기 대회 200명 가족들이 참여하는 등 지역 상인과 주민이 어우러져 하나가 된 축제였다.

시장이라는 주제에 걸맞게 인천의 옛 상점을 재현한 세트장과 뻥튀기, 엿장수, 아이스께끼 등의 추억의 먹거리가 순대골목, 양키시장, 중앙시장과 함께 자연스러운 장터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송현야시장과 순대골목 상가 먹거리는 식재료가 떨어져 팔 수 없을 정도로 성황을 이뤘다. 중앙시장의 예단거리에서는 상인들이 직접 내놓은 전통한복을 입어보고 흑백사진을 찍는 이벤트를 펼치기도 했다.

어린이들을 위한 놀이동산, 어른들을 위한 음악사연 신청 DJ 박스 등 다양한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과 청소년부터 중장년층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다양한 공연이 펼쳐졌다.

또한, 시장 골목 활성화를 위해 곳곳에 스탬프 미션 투어를 배치해 동인천역 광장에서 중앙시장, 송현시장 일대를 한 바퀴 둘러보고 옛 시장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프로그램을 기획, 다양한 연령층이 함께 즐기고 추억을 나눌 수 있었다는 평이다.

시와 공사는 금번 행사의 효과 분석 및 지역상인과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하여 앞으로 행사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강우영 기자  rainzero@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사장 : 신명호  |  편집국장 : 김계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정훈
Copyright © 2019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