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9.21 금 14:04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라이프 인천시인의 향기를 찾아서
새벽 달 그림자 / 김연식


새벽 달 그림자 / 김 연 식

봄 앓이

사랑도
끝나 버린
내 안에
산山의
숨결
그리움으로

눈 처럼​
쌓이고
하늘 길 가는
황혼녘에는
새벽 달
그림자
내려라.​

※김연식 시인은...

-아호 수련睡蓮. 본명 김연식金蓮植
-서울에서 출생하여 인천에서 성장함
-인천여고, 단국대학 법정대 졸업
-1964년 <미소의 내실>외 작품 30편 개인시화전(인천에서)
-1968년 첫시집 <꽃으로 서서>박우사 발간
-1980~"81년 현대문학(김윤성 시인)추천완료
-시집: <한그루의 나무로>1977. <늦어버린 시간에>1978

<말간 고요의 빛물은>1980. <이승의 꽃무덤 소리에>1983
<새로운 탄생의 아침을>1986, <기도하는 꿈새>1988
<사랑찾기>1990. <당신가신후/思母曲>1992
<고요의 빛 맑은 꿈나라>1994. <세계기행시집>1996
<감로의 문>1998. <빛길에 나투시는 그대>2000
<노을빛 꿈하늘속으로>2001.<별하나의 고독을>2003
<잠시 머물다 가는 숨은 그림자>2005. <하얀침묵>2007
한영대역시집<사막의 장미/Rose of Desert>2009.<내 안의 풍경화>2011
<이십일세기의 풍경화 >2012.<사바세계의 메아리>2012. <우주의 새가 되어>2013
<글로벌 시대의 세상읽기> 2014. <사이버 시대의 풍경소리> 2016
<온 라인 세상의 파도소리>2016. <자아경의 춤사위> 2016.
<포퓰리즘 시대의 바람소리>2017.총 시집 27권 상재.
-詩 歌曲集 CD: 김연식 시 가곡집 <들꽃이네요>출반/작곡가 (송재철.김국진)2013. 10
-수상: 단국문학상(1988). 농민문학상(1994). 충청문학상(1997).
한국시흥예술대상(2005) .시흥문화예술인상 외
-한국현대시인협회 중앙위원 역임. 한국농민문학회 회장대행 역임.
한국문협시흥지부 창설지부장. 한국예총시흥지부 창설수석부지부장
-現:국제펜한국본부 자문위원. 한국여성문학인회 회원. <응시> 동인
-1991년 창간호~2005년까지<시흥문학>15집 발행인 .現 <연성문학> 제 6 집 발행인


 


인천신문  webmaster@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편집국장 :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범
Copyright © 2018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