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6.16 일 17:46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인천문예회관, 커피콘서트 5번째 무대 ‘더 브라스 칸타빌레 앙상블’

올해로 10주년을 맞는 ‘커피콘서트’의 7월 무대가 18일 오후 2시에 인천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열린다.

이번 시간은 두 대의 트럼펫과 트럼본, 호른, 튜바로 이루어진 금관 오중주 ‘더 브라스 칸타빌레 앙상블’이 웅장한 사운드로 한 여름의 무대를 시원하게 적신다.

‘노래하듯이 부드럽게’라는 뜻의 ‘Cantabile(칸타빌레)’를 이름에 담은 ‘더 브라스 칸타빌레 앙상블’은 금관 악기의 웅장함과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금관 오중주 앙상블이다.

국내 유명 오케스트라 단원이자 솔리스트로 인정받고 있는 노민호(트럼펫)가 리더로 팀을 이끌며 김승헌(트럼펫), 김상일(호른), 김태준(트럼본), 홍성대(튜바)가 탄탄한 연주력으로 최근 유럽과 미국에서 발표됐던 깊이 있는 작품을 국내 초연할 뿐만 아니라, 재즈 영화 음악 등 폭넓은 장르를 선보인다.

늘 대중들과 가까이 소통하고자 하는 이들은 다양한 레퍼토리를 섭렵하며 상대적으로 익숙하지 않았던 금관 앙상블이 관객들에게 쉽고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커피콘서트’에서는 헨델의 ‘수상의 음악’을 비롯해 베토벤의 ‘엘리제를 위하여’, 앤더슨의 ‘나팔수의 휴일’, 비틀즈의 ‘When I’m Sixty four’와 애니메이션 ‘핑크팬더 테마’ 등 남녀노소 모두가 쉽게 들을 수 있는 음악들로 관악앙상블의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인천문예회관 관계자는 “차가운 아이스 커피 한잔, 그리고 금관악기의 시원하고도 경쾌한 연주로 뜨거운 여름날의 무더위를 확 날려버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2008년에 시작해 4만8천여 명의 관객들과 만나며 인천문예회관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 잡은 ‘커피콘서트’는 매달 한번 수요일 오후 2시에 열리는 마티네 콘서트(Matinée Concert)다.

자신의 삶을 창의적으로 가꾸며 다양한 문화 활동에 누구보다 많은 관심을 갖고 있는 주부들에게 커피와 예술의 향기가 가득한 무대를 선사하며 ‘10년 문화지기’라는 별칭을 얻었다. 문의 032-420-2739


 

이영란 기자  yrlee@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사장 : 신명호  |  편집국장 : 김계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정훈
Copyright © 2019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