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3.23 토 10:35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아프간 호텔 인질극 최소 18명 사망…탈레반 배후 주장
ⓒKBS1 방송화면 캡처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 호텔에서 20일(현지시간) 발생한 인질극으로 사망자가 최소 18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AP통신이 21일 보도했다.

나지브 대니시 아프간 내무부 대변인은 전날 밤 카불의 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발생한 인질극으로 아프간 국민 4명과 외국인 14명 등 최소 18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아프간 톨로뉴스는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사망자가 43명에 이를 수 있다고 보도했다. 사망자에는 호텔 직원과 투숙객, 보안군 등이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무장 괴한 4명은 20일 오후 9시쯤 아프가니스탄 카불 인터컨티넨탈 호텔 주방 문을 통해 잠입, 직원과 투숙객을 인질로 삼고 아프간 보안군과 13시간 동안 교전을 벌이는 도중에 호텔 3~4층에서 불이 나기도 했다. 투숙객 150명은 건물 출입구나 창문 등을 통해 빠져나갈 수 있었다. 아프간군은 무장괴한 5명을 모두 사살했다.

아프간 정부와 내전을 벌이고 있는 무장세력 탈레반은 이번 공격의 배후가 자신들이라고 주장했다.

최정화 기자  choijh@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프간#탈레반#아프간호텔인질극#아프가니스탄

최정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편집국장 : 김광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정훈
Copyright © 2019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