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4.22 월 21:11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1급기밀' 김상경 "김옥빈 보면 일단 말투가 부드러워진다"
[사진출처=리틀빅픽처스]

배우 김상경이 김옥빈을 언급해 화제다.

김상경은 11일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린 제작보고회에서 "남자 배우만 보다가 김옥빈씨를 봤는데 오아시스를 만난 느낌이다"며 “일단 말투가 부드러워진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최귀화는 "김옥빈씨는 내가 좋아하는 배우였다. '악녀'를 같이 찍었었는데 존재감이 빛난다"고 전했다.

김병철은 "서로 호흡을 맞추진 못했지만, 김옥빈 씨가 '1급기밀' 시나리오를 본다는 생각만 해도 좋다"고 미소 지었다.

이에 김옥빈은 "현장에서 출연진, 제작진이 많이 챙겨줬다"고 화답했다.

영화 '1급기밀'은 1급 군사기밀에 얽힌 군 내부 비리 사건을 파헤쳐 가는 이야기로 2002년 공군의 차세대 전투기 외압설 폭로와 2009년 군납문제를 MBC 'PD수첩'을 통해 폭로한 해군 소령의 실화에서 모티브를 얻은 작품이다. 내년 1월 개봉 예정.

최정화 기자  choijh@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급기밀#김상경#김옥빈

최정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편집국장(대리) : 김계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정훈
Copyright © 2019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