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2.18 월 23:09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PHOTO
서정섭 동신관유리공업(주) 회장, 아너소사이어티 114호

동신관유리공업(주) 서정섭 회장(81세)이 7일 ‘아너 소사이어티’ 114번째 회원으로 가입했다.

서정섭 회장은 약 50년간 대표이사로 재직하면서 주사약용기(엠플과 바이알)제조에서 국내 제조 기술을 세계적 수준으로 끌어올린 일등공신이다.

올해 1월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난 후 오랫동안 염두에 둔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

서정섭 회장은 “동신관유리공업(주)는 그동안 일본, 독일등지에서 배운 기술을 역수출하는 등 부평공장에서 40년간 많은 성장을 이뤘다”며 “앞으로 서구 원창동으로 이전해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나며 지나온 인생을 돌아보니 ‘오늘의 나를 있게 해 준 주변에 대해 감사를 드리게 된다”며 “인천관내 도움이 필요한 곳에 투명하고 전문성 있는 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원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아너소사이어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설립한 개인 고액 기부자 클럽으로 1억원 이상 기부 또는 5년 내 1억원 기부 약정할 경우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이종범 기자  jblee@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편집국장 : 이재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범
Copyright © 2017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