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금 17:04
2006년 5월 일간신문 창간 -> 2016년 11월 인터넷종합일간지 및 주간지 재창간
                    2018년 12월 15일 일간지 재창간
상단여백
HOME 뉴스 인물
초등부 최우수 선수상 이규안군
▲이규안 군

“부상과 독감으로 연습을 못했는데 좋은 성과를 이뤄 행복합니다”

서울 언북초교 6학년 이규안 군(서울TIMCO)이 ‘2017 인천 전국 마스터즈 수영대회’ 초등부 최우수 선수상을 수상했다.

이규안군은 남자 초등부 6학년 자유형·접영 50m, 남자 초등부 계영 100·200m에서 1위를 차지했다.

규안 군은 6살에 YMCA에서 강습을 받으며 수영을 시작했다. 이후 다른 수영단에서 훈련하며 서울 관내 대회에 출전, 여러개의 금메달을 목에 걸고 실력을 인정 받았다. 이후 지난해 1월 서울TIMCO팀에 들어가 전국무대로 눈을 돌리며 전문적으로 경험을 쌓고 있다.

규안 군에게 이번 대회에서의 최우수 선수상은 의미가 있다. 몇 개월전 훈련 중 당한 부상으로 연습을 많이 하지 못했고, 더 나아가 감기몸살까지 앓으면서 정상적인 컨디션이 아닌 상태로 대회에 출전했기 때문이다.

규안 군은 “좋지 않은 몸 상태로 경기에 나가 많은 기대를 하지 않았는데 MVP라는 큰 성적을 거둬 기쁘다”며 “앞으로도 좋아하는 수영을 즐기며 열심히 할 것”이라고 소감을 말했다.

규안 군의 든든한 지원군인 어머니 김성숙씨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좋은 결과를 이끌어낸 규안이가 대견하다”며 “이러한 어려움을 잘 이겨낸 경험이 앞으로 규안이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응원했다.

규안 군은 경험으로 허기진 배를 채우기 위해 다양한 대회에 참가하며 ‘힘찬 물질’을 이어가고 있다.


 

이종범 기자  jblee@incheonnewspaper.com

<저작권자 © 인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5
전체보기
  • 학폭 피해자 2019-12-11 22:37:56

    안녕하세요
    저는 이규안군과 같은학교를 재학중인
    **이라고 합니다
    저는 평상시에 규안이에게 학교폭력을 당해왔습니다. 그래서 이글을보신분은 생활상담부 김**선생니에게 신고해주시기 바랍니다.
    이규안군 때문에 한사람의 인생이 망가졌습니다.   삭제

    • 이규안 전여친 2019-12-11 22:31:38

      안녕하세요 이규안 여자친구입니다. 규안이가 평소에 데이트폭력을 일삼아합니다. 저는 이자리에서 모든걸 폭로할껍니다. 폭로를 알고싶은분은 sax69 카톡앙디로 카톡 주시기 바랍니다.   삭제

      • 이규안 딱좋타아 2019-12-07 00:42:40

        안녕하세요 이규안군의 담임선생입니다. 이규안 학생은 학교에서 불건전한 이성교재 폭행 담배 술 등등 불건전한 행동으로 인하며 학년 최다 벌점을 받아 강제전학을 가게 생겼습니다. 이규안을 다시 수영을 할수있도록 도와주세요.
        이규안군에게 글을 써보겠습다
        이규안군 많이 힘드시겠네요.
        규안군 다시 수영하시는거 어떠니요?
        안경보다 물안경이 더 잘어울리네요.
        병좀 그만 던지세요.
        신ㅇㅇ양은 살아있나요?
        새로운 여자를 찾았나요?
        끼끼끼

        규안군 화이팅!   삭제

        • 규안맘 2019-12-06 13:33:04

          규안이 현재 sm 소속 연습생입니다 수영 접은지 좀 어요   삭제

          • 최성민 2019-12-05 09:57:07

            헤헤헤헤   삭제

            • 박춘자 2019-12-05 09:56:24

              어이구,,...;; 절믄희,,,..... 아,,따 수영;; 정말 ,,잘하쉬네요,,.. 장;;',,미꽃 한송,,이 놓 고간다우,,, @)----------   삭제

              • 김옥슬 2019-12-05 09:54:04

                저도 저렇게 수영잘하고 싶은데.... 수영하는법좀 가르쳐 주세요 규안행님!!그리고 정말 잘생기겼어요!!!   삭제

                • 김태영 2019-11-21 10:29:27

                  와.... 진짜 잘생기셨다! 사랑해요 규안군~~   삭제

                  • 김진호 2019-10-31 10:05:34

                    정말 멋져요 규안군~ 꼭 수영으로 성공하시길 바래요!   삭제

                    • 서민재 2019-10-30 10:35:03

                      진호 : 규안아 쎈척하지말고 깝치지마
                      규안 : 센척하는게 아니라 센거야

                      아이들 : 빼애애애애앰   삭제

                      15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인천시 남동구 논고개로 77 에코타워 BD 503호  |  대표전화 : 032-833-0088  |  팩스 : 032-833-0014  |  사업자등록번호 : 771-88-0058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79  |  등록일 : 2016.10.26  |  발행·편집인 : 남익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란
                      Copyright © 2019 인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icnp@incheonnewspaper.com

                      NDsoft
                      Back to Top